고객서비스

언론홍보

[웰페어뉴스] 웅상중앙병원·양산제일병원, ‘장애인 표준사업장’ 설립 추진

  • 웅상중앙병원
  • 2023-02-24
  • 조회수 435

발달장애인 중심 데이터라벨링 직무 개발

ⓒ한국장애인고용공단

ⓒ한국장애인고용공단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하 공단)은 23일 웅상중앙병원, 양산제일병원과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설립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에는 공단 이경훈 기업서비스국장과 고동필 울산지사장, 웅상중앙병원 최상수 행정원장, 양산제일병원 최수원 병원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해 양질의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해 공동의 힘을 모으기로 했다.

특히, 이번 협약 체결로 발달장애인 중심의 데이터라벨링 직무로 자회사형 표준사업장을 설립할 예정이다.

현재 양산복지재단 산하 시나브로 복지관에서 10명의 발달장애인이 훈련과정을 이수 중에 있으며, 수료 후 자회사형 표준사업장 근로자로 채용해 근무할 계획이다.

우선적으로 공동출자 사업체인 웅상중앙병원, 양산제일병원의 의료 분야 AI시스템 구축에 시범운영 예정이며, 지역 내에서도 관련 업무 수요가 많은 만큼 장애인 고용을 점차 확대할 예정이다.

공단 이경훈 기업서비스국장은 “웅상중앙병원과 양산제일병원에서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설립을 추진하는 것에 감사하다.”며 “발달장애인의 데이터라벨링 직무로 자회사형 표준사업장이 성공적으로 설립돼, 타 지역으로도 확산될 수 있도록 공단의 모든 자원과 역량을 동원해 지원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